영화의전당, 2018 야외상영회&콘서트 개최
상태바
영화의전당, 2018 야외상영회&콘서트 개최
  • 임은옥 기자
  • 승인 2018.04.19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의전당은 매해 많은 관객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영화의전당 레퍼토리 프로그램인 야회상영회&콘서트가 본격적인 봄의 출발을 알리며 5월부터 9월까지 개최된다고 밝혔다.

영화의전당의 대표적인 공익 프로그램 ‘야외상영회&콘서트’는 가족, 친구, 연인들과 함께 영화의전당 야외극장에서 편안하게 음료와 간식을 즐기며 영화 및 공연을 관람할 수 있는 무료 프로그램이다.

올해는 주중의 피로를 잠재울 수 있는 야외상영이 지정 수요일(일부 화요일)에, 주말의 즐거움을 배가시키는 야외콘서트는 지정 토요일에 진행된다. 

먼저, 5월의 야외상영작은 최근 국내에서 리메이크해 잔잔한 감동을 일으키고 있는 영화의 원작이자 비밀스럽고 기적 같은 순간을 담은 로맨스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와 시인 네루다와 그의 우편배달부 사이의 특별한 우정을 그린 ‘일 포스티노’, 감성 충만 가족 무비이자 세계적인 영국 록밴드 콜드플레이가 OST에 참여한 영화 ‘위시 아이 워즈 히어’가 상영된다.

6월에는 2차 세계대전 당시 가장 치열했던 전투에서 무기 하나 없이 75명의 생명을 구한 실화 ‘핵소 고지’와 1980년대 파키스탄에서 발생한 비행기 납치사건을 바탕으로 제작된 인도영화 ‘니르자’, 베트남 전쟁의 참상을 생생하게 담아낸 수작 ‘플래툰’을 감상할 수 있다.

7월에는 가족들가족들의 이야기를 담담하게 다루며 감독 특유의 아름다운 영상 연출이 돋보이는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걸어도 걸어도’, 천재 마술사의 행복한 죽음을 향한 간절한 청원과 그 죽음마저 뛰어 넘는 마지막 로맨스를 그린 ‘청원’을 상영한다.

또한, 여름 방학과 휴가 시즌을 맞아 가족과 어린이들을 위한 상영작들도 마련된다. △지구의 하루를 담아낸 다큐멘터리 영화로 한국에서는 배우 이제훈이 나레이션을 맡은 ‘지구: 놀라운 하루’ △예술의전당 공연실황이자 여름 무더위 속에 크리스마스 분위기로 시원하게 스크린을 물들일 발레의 향연 ‘호두까기 인형’ △아름다운 러브스토리와 7개의 서커스 공연을 담은 ‘태양의 서커스: 월드 어웨이’, 세대를 뛰어넘으며 사랑받아온 소설을 애니메이션으로 그려낸 ‘소나기’가 펼쳐지며 관객에게 환상적인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밖에도 할리우드 명배우 로빈 윌리엄스의 대표작 ‘죽은 시인의 사회’와 2015년 아카데미 최우수 작품상과 각본상을 수상한 ‘스포트라이트’가 9월 야외상영회의 대미를 장식한다.

두레라움 토요야외콘서트의 메인 프로그램인 ‘두레라움 윈드 오케스트라(지휘 정두환)’의 연주는 총 4회(5월 5일, 6월 9일, 7월 7일, 8월 4일) 공연 예정이며, 지휘자 정두환의 해설과 함께 영화음악은 물론 대중가요를 감상할 수 있다.

‘두레라움 윈드 오케스트라’는 부산·울산·경남 지역에서 활동하는 역량 있는 전문연주자 23인조로 구성됐으며, 트럼펫과 트롬본, 오보에, 첼로 등 목관악기와 금관악기만으로 편성된다.

아울러 ‘무성영화 현장연주’(5월 19일, 7월 14일)와 국가중요무형문화재 제18호로 지정된 탈춤 ‘동래야류’(6월 16일), 부산시무형문화재 제3호로 학의 동작을 표현한 ‘동래학춤’(8월 11일) 공연도 예정돼 있다.

시원한 바람과 자유로운 분위기에서 즐길 수 있는 영화의전당 ‘야외상영회&콘서트’는 모두 무료로 진행되며, 기타 상세 일정 및 자세한 내용은 영화의전당 홈페이지(www.dureraum.org)를 참고하거나 전화(051-780-6000)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