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관광/여행
부산시티투어,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개최 기념 부산시민 50% 할인 이벤트 실시

부산시티투어가 부산시민들을 대상으로 파격적인 할인이벤트를 시행한다.

부산관광공사(사장 정희준, 이하 공사)는 오는 11월에 부산에서 개최되는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를 기념하여 부산시민들에게 50%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해당 이벤트는 11월부터 12월 말까지 화·수·목요일(공휴일 제외)에 성인·소인 구분 없이 적용돼 성인은 7,500원, 소인은 4,000원으로 저렴하게 부산시티투어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부산시티투어는 2006년 운행 개시 이후 부산을 넘어 한국을 대표하는 관광상품으로 발전해왔다. 2층 버스를 타고 부산의 대표적인 관광지들을 편리하게 오갈 수 있는 부산시티투어는 지난해 30만 명이 이용할 만큼 관광객들의 엄청난 인기를 누리고 있다.

부산시티투어는 사전예약 없이 각 승강장에서 선착순으로 탑승 가능하며, 최초 탑승시 운전기사에게 티켓을 구매하면 된다.

공사 관계자는 “이번 이벤트 기간 동안 부산 시민임을 증명할 수 있는 신분증만 제시하면 바로 50% 할인이 적용 된다”며 “앞으로 부산시티투어에 아낌없는 관심과 애정을 보내주신 지역민들에게 혜택을 드릴 수 있는 이벤트를 종종 마련해보고자 한다”고 말했다.

문의는 부산시티투어(051-464-9898)로 하면 된다.

손우승  busaninnews@naver.com

<저작권자 © 부산IN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