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교육
부산시립미술관, 국제전 연계한 시민강좌 '핀란드 대사와 함께, 헬싱키로 여행 떠나자!' 개최

부산시립미술관(관장 김선희)은 오는 11월 1일 오후 4시부터 국제전 ‘피니시 알토(Finnish aalto)(핀란드 웨이브)’와 연계 프로그램으로 에로 수오미넨 주한 핀란드 대사를 초청해 전시 연계강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지난 7월 12일부터 시립미술관 2층 전관에서는 북유럽 디자인을 대표하는 세계적인 디자이너 알바 알토(Alvar Aalto)를 비롯 그 뒤를 잇는 디자이너들의 가구, 조명, 글라스 웨어, 패브릭 등과 회화, 사진, 영상, 설치, 조각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범주의 현대미술 작가의 작품이 전시되고 있다. 이에 미술관은 국제전의 이해를 돕고, 관람객들이 핀란드의 문화와 예술에 대한 흥미를 느낄 수 있도록 이번 시민강좌를 기획하였다.

이번 강좌는 ‘핀란드 대사와 함께하는 헬싱키 여행’을 주제로 실제 주한 핀란드 대사로 근무하는 에로 수오미넨 씨가 직접 핀란드의 수도 헬싱키의 명소를 소개할 예정이다. 대사가 직접 추천하는 박물관과 동네, 먹거리 등을 통해 헬싱키의 문화에 대해 간접적으로 체험할 수 있는 시간이 될 예정이다. 

강좌에는 부산시립미술관 홈페이지와 부산시 홈페이지에서 사전에 접수해야 참여할 수 있다. 자세한 정보는 부산시립미술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하면 된다.

손우승  busaninnews@naver.com

<저작권자 © 부산IN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