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인물
안창수 화백, 국제중국서화전서 문화공로상 수상

설파 안창수 화백이 국제서법국화가협회가 주최한 ‘제9회 중국북경국제서화교류전’에서 매화와 목련을 그린 ‘영춘’ 작품으로 작년에 이어 올해도 문화공로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번 교류전은 지난 10월 19일 북경시 조양구에 위치한 중외명인예술원에서 한국, 중국, 일본, 미국, 프랑스, 러시아 등이 참가한 가운데 시상식과 함께 성대히 열렸다. 작품 전시는 오는 26일까지 진행된다.

은행 퇴직 후 고향인 양산에서 동양화가로 제2의 인생을 살고 있는 안 화백은 10여년의 작품 활동을 통해 중국중화배서화대전 금상, 일본전국수묵화수작전 외무대신상 등 각종 대회에서 다수 수상과 함께 올해 열린 양산시 쌍백류아트홀 ‘룡과 호랑이전’ 초청, 국립백두대간 수목원 ‘연꽃전’ 초청 등 15회의 개인전을 가졌다.

이 같은 공로로 지난해는 ‘자랑스런 한국인 대상’을 받기도 했다.

안 화백은 ‘이번 전시를 통해 한국작품의 우수성을 알리는 계기가 되었다‘라고 말했다.

손우승  busaninnews@naver.com

<저작권자 © 부산IN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