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산소통 축제/행사
부산 광안대교 27일 보행길 개방…“인생샷 찍으러 가자!”

▲부산 광안대교 전경

부산시의 랜드마크인 광안대교를 걸을 수 있는 보행길이 열린다.

부산시는 평소 자동차 전용도로로 시민들의 보행이 제한되던 광안대교를 오는 27일 오전 8시부터 11시까지 3시간 동안 시민들에게 무료로 개방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광안대교 개방 행사는 상층부 총 4.9km 구간에서 진행되며, 걷기 코스는 안전을 위해 광안대교 해운대요금소에서 진입하여 남천동 메가마트로 진출하는 방향으로 운영된다.

개방 행사와 함께 광안대교에서는 보행 퍼레이드 행렬과 버스킹 공연 등 시민들을 위한 ‘걷기 잔치 한마당’이 펼쳐질 예정이다.

또 교량의 주탑과 마린시티를 배경으로 인생샷을 남길 수 있는 다양한 포토존이 마련된다. 교량 중앙에는 푸드트럭 존이 설치되어 참가자들은 광안대교 위에서 브런치를 즐기는 이색적인 경험도 할 수 있다.

행사 진행을 위해 이날 오전 7시부터 정오까지 광안대교 상층부의 차량 통행이 제한된다. 보행시간을 감안하여 걷기 참가자는 오전 9시 30분까지 광안대교에 입장해야 한다.

▲아침의 광안대교

시 관계자는 “부산의 랜드마크인 광안대교를 시민에게 개방하는 것은 민선 7기 사람 중심의 보행 혁신 정책의 일환”이라며 “시민의 보행권 확보를 위한 이번 행사에 많은 분들의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부산시는 오는 9월 중 한차례 더 광안대교를 시범 개방해 안전 관련 사항과 교통 흐름을 평가하고 공청회 등 시민 여론 수렴을 거쳐 내년부터는 광안대교를 정기적으로 개방할 예정이다. [사진제공=부산광역시청]

천세행  busaninnews@naver.com

<저작권자 © 부산IN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