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교육
디지털 의료·차세대 재활복지 ‘MEDICAL HACK 2019’ 아이디어 공모전 성공적 마무리

디지털 의료·차세대 재활복지 ‘Medical Hack 2019’가 지난 6월 27일부터 28일까지 2일간 부산 BEXCO 제1전시장 세미나실에서 개최됐다.

부산광역시, 부산대학교병원, 양산부산대학교병원, 부산대학교, 부산테크노파크 고령친화산업지원센터,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가 주최한 이번 행사는 5G·AI·IoT 차세대 디지털헬스케어 서비스 아이디어를 발굴하기 위해 마련됐다.

공모전은 헬스케어에 관심있는 국민 대상으로 접수를 받아 총 45개 팀이 신청하였으며, 사전심사를 통해 본선 진출팀 12팀이 선정됐다.

대회에 앞서 최병관 융합의학기술원장의 개회사를 시작으로 2일간 각 팀들의 아이디어 개발과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의 멘토링 및 검증을 거쳐 발표 질의응답 및 심사로 최총 평가를 진행했다.

대상의 부산광역시장상은 의료원들로 구성된 일반인 Share and Service팀의 휴대용 기침 보조기를 이용한 호흡재활 서비스 ‘당신의 호흡은 편안하십니까? 편안한 호흡을 통해 희망을 숨쉬다!’가 수상했다.

△부산대학교 병원장상에는 김구이팀의 수동휠체어 동력보조장치 △부산테크노파크원장상은 TT팀의 사용자 상지 부담을 완화하는 목발 팁 개발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장상은 So, young팀의 지팡이가 필요 없는 웨어러블 전자약 △부산대학교 창업지원단장상에 NYX(닉스)팀의 co2의 졸음유발 효과를 이용하여 쉽게 잠들지 못하는 사람들을 신속하게 재워주는 수면 보조 기기가 선정됐다.

수상팀에게는 부산테크노파크 고령친화산업지원센터에서 진행하는 차세대재활 복지의료기기산업 육성사업에 가산점이 부여된다. 또한 추후 참가팀들이 의료산업에서 유의미한 결과를 얻을 수 있도록 부산시 유관기관들이 후속을 지원을 제공할 계획이다.

한편 이번 공모전은 의료 헬스케어 비즈니스 모델개발을 주제로 의료인, 기업인, 학생, 일반인이 참가하여 신규 아이디어 발굴과 멘토링을 통한 구체화를 실현하고 다양한 분야의 참가자들 간의 네트워킹을 구축했다.

강승희  busaninnews@naver.com

<저작권자 © 부산IN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