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예술
부산박물관 제35기 역사문화강좌 개최…‘조선시대의 인골과 미라’

▲제34기 역사문화강좌 현장사진[부산박물관 제공]

부산시는 오는 7월 23일부터 26일까지 부산박물관 대강당에서 ‘사피엔스: 인골과 조선시대 미라로 보는 삶’을 주제로 제35기 역사문화강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1984년 ‘성인박물관강좌’로 출발한 ‘역사 문화강좌’는 박물관 대학과 함께 부산박물관을 대표하는 성인박물관 교육 프로그램이다. 매년 여름, 다양한 주제의 심도 있는 역사 강좌를 제공해 부산 시민들의 많은 사랑을 받아오고 있다.

이번 35기 역사문화강좌에서는 선사시대부터 조선시대를 대표하는 인골과 미라를 주제로, 주요 발굴을 담당했던 각 기관의 연구자 및 학예연구관, 대학교수 등을 초빙하여 강의를 진행한다. 평소 접하기 어렵지만 많은 이들이 궁금해하는 인골과 미라에 대한 수준 높은 강의를 만나볼 수 있다.

강의 내용은 △고인돌 연구 성과와 전망(이준정 서울대 교수), △고인골자료로 본 선사시대인의 삶과 문화(김재현 동아대 교수), △하동에서 발견된 조선시대 미라(이양수 국립중앙박물관 학예관) 등으로 구성된다. 다양한 시대별 인골과 미라에 대한 강좌가 1일 2강좌씩 총 4일간 이어질 예정이다.

역사문화강좌는 일반 성인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선착순으로 200명까지 신청 가능하다.

신청은 7월 2일 화요일 오전 9시부터 21일 오후 6시까지 박물관 안내데스크 및 부산박물관 홈페이지를 통해 하면 된다. 수강료는 무료이며 별도의 교재비는 본인 부담이다.

송의장 부산박물관장은 “이번 역사 문화강좌를 통해 그동안 베일에 싸여 있던 선조들의 색다른 모습을 만나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부산박물관 홈페이지 게시물을 참조하거나 전화(☎051-610-7182)로 문의하면 된다.

천세행  busaninnews@naver.com

<저작권자 © 부산IN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