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중소기업/벤처
개발사업만 50년, 국내 1위 관절보호대 생산기업 (주)네오메드

현대인들은 컴퓨터와 스마트폰의 잦은 사용으로 인한 거북목, 손목터널증후군, 잘못된 자세습관등 다양한 이유로 디스크나 관절염 등의 질환을 가진다. 디스크는 심해지면 두통증상이 함께 발생되어 일상생활에서 불편함을 일으킬 수 있다.

이에 만성질환 중 하나인 디스크와 관절염의 치료를 돕기 위해 관절보호대 개발사업에 50년 넘게 매진해 온 기업이 있다. 바로 손목보호대·무릎보호대 명가 (주)네오메드다.

네오메드의 네오는 ‘NEW'이고 메드는 헬스케어, 건강용품, 스포츠용품을 아우르는 ’메디컬‘을 뜻한다. 국민건강 향상을 위해 새로운 제품을 지속적으로 개발하겠다는 의지가 담겨있다.

주력상품은 허리, 무릎, 발목 보호대 등 4종 250여 개에 이르며, 디스크와 관절염 치료를 위한 의료보조기, 건강용품 등을 개발하고 있다.

네오메드는 자체 연구개발한 원단과 에어하이프렌, 네이메쉬 등 최첨단 소재와 차별화 된 기술력을 자랑한다. 무봉재 관절 보호대 ‘네오 컴프레션’ 시리즈 제품은 근육근막 이탈방지, 관절 부위의 밸런스 유지로 원만한 신체활동에 도움을 준다. 예쁘고 바른 자세 ‘네오 자세교정’ 밴드는 거북목이 심한 현대인에게 올바른 자세교정을 위한 효과적인 제품이다.

특히, 약물을 쓰지 않아 부작용이 거의 없어 약물치료가 어려운 임산부, 소아, 노약자가 사용 할 수 있으며 신체 균형을 조절하여 원만한 활동에 도움을 주며 혈류, 림프액의 순환이 활발해져 통증을 완화 시켜준다.

또 다른 주력상품 ‘솔바람 미세먼지 마스크(KF94)'는 초미세먼지 97.3% 차단 및 탈취기능으로 △특허청 발명특허 △식약처 허가 △독일 TUV시험 △중국 KN95 시험(초미세먼지 차단도 97.3%)을 통과하는 등 해외에서 기능성을 검증받은 우수 제품이다.

국내 관절보호대 생산 1위 업체로 병원과 약국 등에 관절보호대를 납품하며 내수시장의 85%를 점유 중이다. 미국과 영국 등 해외 41개 국가에 수출하고 있다.

또한 네오메드는 중소기업청에서 고성장기업으로 지정돼 기술력 및 제풍 성능을 검증받았다. 고성장 기업은 연간 35억원 이상의 매출을 3년 이상 달성하고, 30%씩 신규 고용창출을 하는 기업을 대상으로 국가가 지정한다. 네오메드의 연간 매출액은 500억원이며 비약적인 성장에 발맞추어 시니어, 청장년층에게 일자리를 제공해 국가 시책에도 부응했다.

손목보호대, 무릎보호대 등을 자체 개발해 실용신안 및 특허, 의장등록증을 150개 넘게 취득한 고령친화 기업이다.

유영호 대표는 "네오메드는 디자인 설계 차별화와 지속적인 R&D 성과 창출을 위해 끊임없이 도전할 것이다"라고 말하며 "기술 연구를 중심으로 디지털 융합 기술 개발에 이르기까지 해외에서도 인정받는 세계 품질 1등을 목표로 한다"며 건강용품 글로벌 기업이라는 미래 비전을 밝혔다.

강승희  busaninnews@naver.com

<저작권자 © 부산IN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