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방송/연예
쇼파르뮤직, 볼빨간사춘기 이후 3년 만에 선보이는 신예 보라미유, WH3N(웬) 공개

왼쪽부터 WH3N(웬), 보라미유 사진=쇼파르뮤직 제공

아티스트형 음악 레이블 쇼파르뮤직이 2016년 볼빨간사춘기 이후 3년 만에 신인 아티스트 두 팀을 한 번에 선보인다.

지난 20일 쇼파르뮤직은 공식 SNS를 통해 신예 뮤지션 보라미유와 WH3N(웬)의 발매 일정을 알리며 두 아티스트의 쇼파르뮤직 영입을 공식화했다.

청아하고 맑은 음색으로 차세대 음악 여신 뮤지션으로 손꼽히고 있는 보라미유는 지난 11월 싱글 앨범 ‘널 싫어하고 싶어’로 정식 데뷔했다.

이후 JTBC 드라마 ‘제3의 매력’, 연플리 웹 드라마 ‘WHY: 당신이 연인에게 차인 진짜 이유’의 OST에 참여하며 신비로운 음색과 가창력으로 화제를 모았다.

또한 WH3N(웬)은 지난 2017년 쇼파르뮤직에서 진행한 신인 뮤지션 발굴 지원 프로젝트 앨범 ‘파인드 뎀 올(Find Them All)’을 통해 발굴한 신예 뮤지션이다.

트렌디한 사운드와 독보적인 목소리로 자신만의 색깔을 확실히 보여줘 존재감을 각인시키며 이미 많은 마니아층을 확보하고 있다.

이런 두 아티스트의 새 앨범 발매 소식에 대중들은 뜨거운 반응을 보이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특히 두 아티스트는 볼빨간사춘기, 바닐라어쿠스틱, 스무살, 스웨덴세탁소 등 실력 있는 아티스트들이 대거 소속돼 있는 쇼파르뮤직이 3년 만에 선보이는 아티스트인 만큼, 보라미유와 WH3N(웬)의 추후 행보가 기대된다.

한편, 쇼파르뮤직의 새 아티스트 WH3N과 보라미유의 새 앨범은 각각 오는 24일, 28일 오후 6시에 주요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천세행  busaninnews@naver.com

<저작권자 © 부산IN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