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산소통 축제/행사
부산프리미엄아울렛에 살거리·먹거리·놀거리..‘삼거리 페스티벌’ 열린다!

부산의 우수한 사회적경제기업을 한곳에서 만나볼 수 있는 축제가 열린다.

부산시는 오는 18~19일, 25~26일 주말 동안 부산프리미엄아울렛 특별행사장에서 부산시사회적경제기업과 함께 하는 ‘삼거리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14일 밝혔다.

시와 한국자산관리공사가 공동 주최하고 ㈜신세계사이먼이 후원하는 이번 행사는 사회적기업, 마을기업, 자활기업, 협동조합에 판매 공간을 제공해 지역사회적 경제 기업 상품의 전문시장 진입 등 유통 활성화를 도모한다.

부산프리미엄아울렛 ‘삼거리 페스티벌’은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고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방문 고객에게 특별한 즐거움을 선사하기 위해 살 거리·먹거리·놀 거리 등 ‘삼거리’를 즐길 수 있는 축제 형태로 진행될 예정이다.

부산지역 40여 개 사회적 경제 기업이 참여해 사업모델을 홍보하고 △천연비누 방향제, △미역 선물세트, △민들레 식초, △수제청, △한복 앞치마, △기장미역 다시마, △오곡 누룽지, △유과·강정 등의 수제 제품부터 △조내기 고구마와 같은 식품류 및 △생활 잡화, △도서류 등 특색 있는 제품들을 전시 및 판매한다.

이와 함께 부산지역 유명 푸드트럭 10여 대도 참여해 바비큐, 꼬치, 초밥, 음료 등 다양한 먹거리를 제공한다. 부산의 대표적인 수제 맥주 브랜드 ‘고릴라 브루잉’도 대표 맥주인 ‘고릴라 IPA’를 생맥주 및 병맥주의 형태로 판매할 예정이다. 고릴라 IPA 맥주는 이번에 새로 출시된 ‘고릴라 브루잉’의 첫 병맥주이다.

또한 가정의 달을 맞아 흥겨운 놀 거리도 마련되어 있다. 19일에는 3차례의 버스킹 공연이 펼쳐진다. 행사기간 내내 방문객들을 대상으로 풍선 증정 및 캐리커처, 페이스페인팅, 타로 등 다양한 현장체험 행사가 함께 열린다. 에어부산(주)의 ‘부산-코타키니발루’ 신규 취항을 기념하는 왕복 해외 항공권 경품 추첨 행사도 진행될 예정이다.

부산프리미엄아울렛은 삼거리 페스티벌 개최를 기념해 17일부터 26일까지 국내외 인기 브랜드 상품을 최초 정상 판매가 대비 최고 80%를 할인하는 ‘쇼핑 나이트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마이클 코어스’는 클러치를 15만원 특가에 판매하며, ‘세컨런’은 22일까지 준지, 꼼데가르송 전 품목을 최고 80% 할인한다. ‘타이틀리스트’도 캐디백을 기존 58만원에서 29만9000원으로 할인 판매한다.

특설 행사장에서는 △네파, △네파키즈, △푸마, △타미힐피, △로가디스 등이 전 품목 최고 70~80%를 할인한다. 남성복 전문 브랜드 ‘올젠’은 셔츠 3만9000원, 바지 4만9000원 등 균일가로 판매한다.

(사) 부산광역시 사회적 경제유통센터 유제현 센터장은 “사회적 경제 기업의 상품은 대부분 수제품으로 시중 상품과 차별화된다"라며 “이들 기업 대부분이 취약계층에 사회서비스 또는 일자리를 제공하거나 지역사회에 공헌하는 기업으로 사회적 가치 실현을 중시하는 점을 고려해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고 강조했다.

부산시 김윤일 일자리 경제실장은 “부산지역 대형 유통사 등 대기업과 사회적 경제 기업과 상생 협력을 확대해 사회적 경제 기업의 성장을 지원하는 등 사회적 경제 선진도시 부산을 실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천세행  busaninnews@naver.com

<저작권자 © 부산IN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