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산소통 축제/행사
부산대, 롯데프로야구 1만 명 응원전 개최

부산대는 오는 14일 오후 6시 30분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리는 롯데자이언츠와 LG트윈스 팀의 홈경기를 함께 관람하고 응원하는 ‘2019 효원한마당, 부산대-롯데자이언츠 매치데이’ 행사를 개최한다고 9일 밝혔다.

이 행사는 부산대학교 개교 73주년을 맞아 구성원 화합과 대학·도시의 상생발전을 위한 롯데 프로야구 응원전으로 지난해에 이어 올해 두 번째로 열린다. 이날 부산대는 지난해 2배 규모인 응원석 1만 석을 준비해 대학 구성원은 물론 동문과 시민들이 한데 어우러져 응원전을 펼칠 예정이다.

부산대 전호환 총장은 “올해 개교 73주년을 맞은 부산대학교는 대한민국 산업화와 민주화의 역사를 이끌어 온 우리나라 최고의 국립대학으로 지역민의 자부심이 되어왔다”며 “부산대 구성원과 시민이 함께 사직구장에서 부산을 상징하는 롯데 야구단을 응원하며 하나가 되는 경험을 통해 대학과 도시, 부산대와 동남권의 상생발전을 시민 여러분과 공유하고자 한다”고 행사 취지를 밝혔다.

또 “73년을 이어 온 우리 대학의 뜨거운 열정과 노력, 시민들의 변함없는 관심과 사랑에 힘입어 부산대학교는 더욱 많은 발전과 성장을 이뤄갈 것”이라며 “부·울·경 동남권이 힘을 합쳐 수도권에 상응하는 또 하나의 지역 거점이자 지역 균형 발전의 허브가 되도록 부산대가 선도적 역할을 수행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경기에 앞서 부산대학교 합창단 45명과 다문화 가정 멘토링 프로그램으로 운영돼 온 부산대 효원 레인보우 오케스트라 단원 5명이 함께 무대에 올라 애국가를 부르고, 이어 시구와 시타는 전호환 부산대 총장과 조한수 부산대 총학생회장이 하게 된다.

부산대는 총학생회와 함께한 응원문구 공모전을 통해 ‘개교 73주년 기념’으로 73명에게 야구장 간식을 제공하고, 붉은색 기념 티셔츠를 제작해 야구장 현장에서 나눠주는 등 이벤트도 개최해 축제 분위기를 한껏 돋울 예정이다.

천세행  busaninnews@naver.com

<저작권자 © 부산IN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