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산업
부산대, ‘청소년 미래상상 기술경진대회’ 동남권 접수 시작

부산대학교 청소년창의기술인재센터는 ‘신산업 분야 관련 창의적이고 우수한 아이디어’를 주제로 ‘2019 청소년 미래상상 기술경진대회’의 동남권 참가팀 예선 접수를 오는 13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 대회는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이 주최하고 부산대·안동대·인하대·전북대·충남대 등 전국 5개 청소년 창의기술 인재센터의 주관으로 2002년부터 개최되어 왔다.

산업 기술에 관심 있는 전국 청소년들이 한자리에 모여 대학 연구진과 함께 시제품을 만들고 그 과정과 결과물을 나눈다. 차세대 공학 리더를 육성하기 위해 개최되고 있으며 우수 팀에게는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과 특허청장상 등이 수여된다.

‘2019 청소년 미래상상 기술경진대회’는 청소년들이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신산업 분야 아이디어 주제를 직접 기획·설계하고 문제점 개선과 도출을 통해 시제품 제작 및 특허출원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지원 분야는 △자율주행차, △바이오헬스, △ IoT 가전, △에너지 신산업, △반도체 디스플레이, △지능형 로봇, △고기능 무인기, △첨단소재, △스마트 공장, △초연결 지능화 등으로 동일한 중·고등학교 소속 학생 2인, 교사 1인이 팀을 이뤄 참가할 수 있다.

전국의 청소년창의기술인재센터를 운영하고 있는 5개 대학에서는 각 8팀을 선발할 수 있으며 총 40팀이 본선에 진출하게 된다. 심사를 거쳐 선발된 팀은 기업체 전문가 및 대학교수와의 매칭을 통해 총 5인이 팀을 이뤄 본선 준비를 하게 된다.

부산대를 통한 동남권 예선 접수는 5월 13일부터 22일까지이다. 부산대학교 교육인증원 홈페이지 공지사항에서 첨부파일을 다운받아 작성한 후 이메일 및 우편 또는 방문을 통해 접수하면 된다.

동남권 본선에 진출한 팀에게는 부산대 청소년창의기술인재센터에서 운영하는 지식재산권 교육 참가 기회가 주어지며 시제품 제작비 및 특허 출원비 등도 함께 지원된다.

본선대회는 9월 또는 10월, 전시 및 시상식은 11월 중 한국산업기술진흥원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시상 부문은 △대상(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 5팀, △금상(특허청장상) 5팀, △은상(한국산업기술진흥원장상) 10팀, △동상(한국발명진흥회장상) 10팀, △우수상(청소년 창의기술 인재센터장상) 10팀 등 총 40팀이다.

자세한 사항은 부산대 교육인증원 홈페이지(http://abeek.pusan.ac.kr)를 참고하거나 청소년창의기술인재센터(☎051-510-3172~3)로 문의하면 된다.(2018 청소년 기술경진대회 사진제공=부산대학교)

천세행  busaninnews@naver.com

<저작권자 © 부산IN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