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산소통 공연
부산문화회관, ‘유럽신인 오페라 갈라콘서트’ 개최

유럽 주요 오페라극장에 데뷔한 9명의 차세대 오페라 주역 가수들을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시간이 마련된다.

부산문화회관은 개관 30주년을 맞아 오는 24일 오후 5시 ‘유럽신인 오페라 갈라 콘서트’를 부산문화회관 대극장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갈라 콘서트에서 만나볼 수 있는 유럽신인 오페라 가수 중 테너에는 △지난해 JTBC 팬텀싱어2에서 ‘농부의 아들’로 출연한 부산 출신 테너 정필립 △독일 노이에 슈팀멘 국제콩쿠르 우승을 비롯해 가장 주목되는 차세대 스타 테너 이명현 △빈 국립음대 졸업 후 2017년 마리아 칼라스 국제콩쿠르 3위를 거머쥔 테너 이준범 등이 출연한다.

또한, 오페라 가수의 백미 소프라노에는 △프랑스 보르도 ‘로베르트 마사드 콩쿠르’ 우승자 소프라노 김리라 △독일 ‘구트 임링 콩쿠르’ 수상자 임수연 △이탈리아 ‘프란카 마투치 콩쿠르’ 입상자 정한나 세 명의 가수가 무대를 펼칠 예정이다.

이밖에도 △세계 최고 권위를 자랑하는 뮌헨 ARD 콩쿠르와 ‘마리아 칼라스 콩쿠르’ 수상자인 바리톤 이규봉 △이탈리아 ‘토티 달 몬트 콩쿠르’ 우승자이며 이탈리아 토리노극장에서 활동한 바리톤 조병익 △스페인의 ‘미르나 라캄브라 콩쿠르’ 우승자이며 바르셀로나 카탈로나극장에서 전속가수로 활동하고 있는 베이스 김신호를 비롯해 총 9명의 가수가 출연한다.

입장료는 R석 3만 원, S석 2만 원, A석 1만 원이며, 예매는 부산문화회관 홈페이지(http://www.bscc.or.kr)에서 가능하다. (문의: 공연기획팀 051-607-6000)

부산문화회관 관계자는 “이번 공연은 오페라의 본고장인 유럽극장에서 데뷔한 그들의 화려한 부산데뷔무대는 차세대 스타들의 열정과 당당함을 뿜어내는 감동의 무대가 될 것”이라며 “또한, 젊은 스타들의 겁 없는 기교와 열정을 부산의 오페라 팬들에게 선사하는 신선한 충격의 무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곽은영 기자  busaninnews@naver.com

<저작권자 © 부산IN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