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관광/여행
부산관광공사, 10월 추천 관광지 선정…온천대축제, 동래읍성, 사직야구장
▲ 동래읍성역사축제 동래성전투 뮤지컬 (사진=부산관광공사 제공)
▲ 동래읍성역사축제의 동래세가닥줄다리기 (사진=부산관광공사 제공)

부산관광공사는 10월 가볼 만한 추천 여행지로 동래구 동래온천, 동래읍성역사축제, 사직야구장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달의 테마는 ‘부산 100% 즐기기’로 축제의 달을 맞아 열정적인 동래 축제의 열기에 취하고 즐거운 추억을 남길 수 있는 곳으로 선정했다.

동래온천의 역사는 1500년 전부터 이어져 왔다. 염소와 마그네슘 성분이 풍부한 약알칼리성의 식염천으로 뛰어난 치료 효과를 보였다. 온천장 스파윤슬길의 실개천을 따라 걷다 보면 나오는 동래온천 노천족탕에서 무료 족욕 체험도 할 수 있다.

19일부터 22일까지 동래온천 일원에서는 ‘2017 대한민국 온천대축제’가 열린다. ‘뜨겁게 놀래 동래온천 올래?’를 주제로 각종 공연과 걷기대회 등 축제의 즐거움을 만끽할 수 있다.

특히, 21일에는 온천대축제와 동래읍성문화축제를 동시에 즐길 수 있는 ‘동래온천을 달려라’ 스탬프 랠리가 열린다. 정해진 시간 내 결승라인을 통과하고, 스탬프 개수에 따라 푸짐한 상품까지 받을 수 있다.

동래읍성역사축제는 20일부터 22일까지 동래읍성, 동래 문화회관, 온천천에서 열린다. 동래부사 행렬을 시작으로 동래성 전투, 동래장터 등 다채로운 참여행사가 이어진다.

주요 축제 프로그램은 동래세가닥줄다리기로 길이 90m, 굵기 40cm의 줄을 징소리에 맞춰 동·서부 주민들이 대항전을 벌일 예정이다.

▲ 사직야구장 전경 (사진=롯데자이언츠 제공)

동래구 사직야구장에서는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의 가을야구 경기 관람과 함께 열정적인 부산 야구의 응원문화를 즐길 수 있다.

사직야구장 주변의 자이언츠 박물관은 야구팬이라면 꼭 가봐야 할 곳 중 하나로, 롯데자이언츠의 창단부터 현재까지의 역사와 각종 기록 및 야구공, 배트, 기념품이 전시돼 있다.

공사 관계자는 “10월 축제의 달을 맞아 동래구의 다양한 오감 만족 행사를 체험하고 가을의 정취를 만끽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부산 동래구 문화관광 홈페이지(http://www.dongnae.go.kr/tour/)
온천 스탬프랠리 참가 신청(https://goo.gl/QsQpCS)

전찬호 기자  busaninnews@naver.com

<저작권자 © 부산IN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