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산밥통 기장/정관/반송
맛의 정점, 반송큰시장 인근 맛집 인화칼국수

“칼국수 너무 맛있어, 미치겠다.” 한 음식점에서 칼국수를 먹고 나오던 한 노신사가 이 같은 탄성을 자아냈습니다. ‘설마 그렇게까지 맛있을까?’라는 생각으로 인화칼국수집에 들어간 순간, 가게 안을 가득채운 손님들을 보면서 우리가 찾던 맛집이란 확신이 생겼습니다.

왜 인화칼국수일까요? 사장님은 “우리딸 이름 ‘인화’를 따서 가게이름을 지었다”며 환한 웃음을 지어보였습니다. 그래서인지 유독 교복을 입고 찾아오는 학생들을 더 따뜻하게 맞아줍니다.

인화칼국수는 ‘미치겠다’는 격한 표현이 나올 만큼 맛의 정점을 보여줍니다. 얼큰하고 감칠맛 나는 국물과 쫄깃하고 통통한 면은 정말 미치게 맛있습니다.

칼국수와 김밥은 환상적인 궁합을 자랑합니다. 김밥을 칼국수 국물에 담가 먹어도 좋고, 비빔칼국수와 같이 먹어도 맛있습니다.

대표메뉴인 칼국수 외에도 다양한 음식들을 맛볼 수 있습니다. 엄마 손을 잡고 온 아기부터 반송 큰시장에서 장사하는 할머니까지 연령대별로 기호에 맞게 골라먹을 수 있어요.

요즘같이 추운 날엔 따뜻한 온돌방에 앉아 음식을 먹고 싶을 때가 많은데요. 인화칼국수에 오시면 따뜻하게 데워진 방안에서 편안하게 음식을 드실 수 있습니다.

인화칼국수는 주방이 오픈돼 있어 음식이 만들어지는 과정과 나오는 시간을 알 수 있습니다. 벽을 없앴다는 건 그만큼 위생에 자신이 있다는 뜻이겠죠!

착한가격업소는 물가안정 모범업소로 효율적인 경영을 통해 소비자에게 적정 가격으로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업소입니다. 이 콘텐츠는 2016 착한가격업소·소상공인 대학생 홍보기자단의 취재활동으로 제작됐습니다.

커뮤니티 기자단 윤인하, 곽은영, 정혜진

안내 및 위치
위치: 부산 해운대구 윗반송로 31번 길 71
시간: 10:00 ~ 20:00
전화: 070-8291-9107

윤인하 외 2인  busaninnews@naver.com

<저작권자 © 부산IN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인하 외 2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