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N 연예IS] SBS 맛남의 광장 선미×농벤져스, 라이브 쇼핑 콩나물 300박스 착한소비 완판 성공
상태바
[BNN 연예IS] SBS 맛남의 광장 선미×농벤져스, 라이브 쇼핑 콩나물 300박스 착한소비 완판 성공
  • 천세행
  • 승인 2020.09.11 1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BS 예능 ‘맛남의 광장’ 선미 출연. 농벤져스 백종원, 양세형, 김희철, 김동준, 유병재와 함께 라이브 쇼핑을 통해 콩나물 300박스 완판을 기록하며 농민들에게 힘을 보탰다.

‘맛남의 광장’은 지역 농산물을 활용하여 기존에 맛볼 수 없었던 신 메뉴를 개발해 유동인구가 많은 만남의 장소에서 판매하는 과정을 담아내는 프로그램. 단순히 음식을 개발해 판매하는 것으로 그치지 않고 지역 특산물의 소비 촉진과 인식 개선을 돕고 있다.

지난 10일 방송된 ‘맛남의 광장’에서는 양세형과 유병재, 김희철과 선미가 팀을 이뤄 시청자들이 공모한 레시피로 콩나물 요리 대결을 펼쳤다. 양세형과 유병재는 ‘콩나물 참치덮밥’을, 김희철과 선미는 ‘콩나물 쫄볶이’를 레시피에 따라 완성해냈다. 

지난 방송에서 계량 없이 ‘묵은지 콩나물국’을 뚝딱 만들어냈던 선미는 이날도 야무진 요리 솜씨를 발휘했다. 백종원을 향한 팬심도 드러냈던 선미는 쫄면을 안 좋아하는 백종원의 식성까지 파악하고 있어 찐덕후임을 인증해 멤버들을 놀라게 했다.

이어 지난 방송에서 요리의 주인공을 맞히지 못했던 백종원과 김동준은 이번에도 주방 곳곳을 살펴보며 추리에 나섰다. 백종원은 도마에 쪽파를 썰고 남은 흔적을 보며 “음식을 좀 하는 사람이라면 썰어서 그냥 놓지 않는다”며 “아까 점심에 희철이가 도마에 파 썰어놓고 지저분하게 둔 상태와 느낌이 비슷하다”고 말하며 쪽파가 올라간 덮밥을 김희철 팀의 음식으로 의심했다. 또한, 요리를 했던 네 사람이 일부러 남겨놓은 함정은 백종원과 김동준을 더욱 혼란스럽게 만들었다. 결국 백종원과 김동준은 이번에도 추리에 실패해 웃음을 안겼다.

이후 지난 통영 편에서 고구마순 농민을 위한 ‘라이브 쇼핑’을 진행해 고구마순 200박스를 모두 완판 하는 쾌거를 이뤘던 농벤져스 멤버들은 이번에는 콩나물 300박스 판매에 도전했다. 백종원은 라이브가 시작되기 전 멤버들에게 콩나물의 소비 부진과 원료 콩의 값이 올라 사실상 적자로 힘들어하고 있는 농민들을 위해 콩나물을 판다고 설명했다. 이어 “직거래와 마트나 매장에서 사는 건 가격이 다를 수밖에 없다”며 “중간 유통과정에 있는 분들도 생업이니까 우리는 콩나물을 많이 먹게 해드리는 게 도움이 되는 거다”라고 덧붙였다.

본격적인 라이브가 시작되자 김희철과 김동준은 쇼호스트로 변신해 콩나물의 효능을 열심히 설명하며 ‘착한 소비’를 독려했다. 백종원과 선미는 가정에서 쉽게 만들 수 있는 콩나물국과 콩나물 냉라면, 콩나물밥, 콩나물 불고기 등 다채로운 쿡방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백종원은 요리를 하는 중간 중간에도 “주문해 달라”, “감탄하시지 마시고 구매해 달라”라고 센스 있게 판매를 독려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멤버들은 먹방을 선보이며 구매 욕구를 자극하는가 하면 막간을 이용해 공연까지 선보이며 유쾌하게 라이브를 이어갔다. 마지막으로 멤버들은 콩나물로 만든 요리를 나눠먹으며 라이브 종료 직전까지 판매에 박차를 가했다. 멤버들의 노력 덕분에 결국 콩나물 300박스 모두 완판 됐고, 백종원은 “진짜로 감사하다. 참여해주신 것만으로도 감사하고, 댓글로 응원해주신 것도 감사하다”라며 ‘착한 소비’에 동참해 준 시청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한편, 방송 말미 예고에는 블랙핑크 지수가 등장해 다음 주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맛남의 광장’은 매주 목요일 오후 8시 55분 방송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