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동강하구에코센터, 세계 습지의 날 기념하여 낙동강하구 기획전시 개최 ‘생명이 가득한 습지’
상태바
낙동강하구에코센터, 세계 습지의 날 기념하여 낙동강하구 기획전시 개최 ‘생명이 가득한 습지’
  • 강승희
  • 승인 2020.01.31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시 낙동강관리본부 낙동강하구에코센터는 2월 2일 세계 습지의 날을 맞아 습지의 가치와 중요성을 알리기 위한 기념전 ‘세계 습지의 날 기념전: 생명이 가득한 습지’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대도시 부산에 위치한 낙동강하구는 바다와 민물이 만나는 기수지역으로 다양한 생물이 번식하고 살아가는 곳이자 습지 보호구역으로 지정된 우리나라 주요 하구 습지이다. 또한, 낙동강 하류 철새도래지는 천연기념물 제179호로 지정된 세계적으로도 매우 중요한 철새보호구역이다.

이번 전시는 2월 1일부터 3월 31일까지 두 달 동안 진행된다. 세계 습지의 날 기념 포스터와 세계 습지의 날에 대한 설명 패널을 전시하고, 낙동강하구 동영상을 상영하는 등 관람객들에게 습지에 대한 다양한 정보와 볼거리가 제공된다.

기획전은 낙동강하구에코센터 휴관일인 월요일을 제외한 화요일부터 일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1층 기획전시실에서 관람할 수 있다. 

부산시 관계자는 “세계 습지의 날(World Wetlands Day)은 1971년 2월 2일 람사르 협약이 맺어진 것을 기념하여 제정된 세계 기념일이며, 국내에서는 습지행사 활성화를 위해 중앙정부(환경부, 해양수산부)에서 5월 중에 습지주간을 설정하여 다양한 행사를 개최하고 아울러, 낙동강하구에코센터에서도 다채로운 습지 체험행사를 준비하고 있다”며 “이번 기획전을 통해 시민들이 습지와 낙동강하구의 중요성과 가치에 대한 인식을 높이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자세한 사항은 낙동강하구에코센터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전화(☎051-209-2058)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낙동강하구에코센터는 자연 습지인 낙동강하구와 복원 습지인 을숙도철새공원의 환경을 보전하고, 시민 인식을 개선하기 위해 매년 새로운 주제로 기획전을 개최해왔다. 또한, 다양한 프로그램과 낙동강 생태를 볼 수 있는 상설전시관도 운영해 시민을 위한 생태교육도 진행해 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