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커뮤니케이션, ‘행복을 그리는 화가 에바 알머슨展’ 부산문화회관서 오는 4월 5일까지
상태바
디커뮤니케이션, ‘행복을 그리는 화가 에바 알머슨展’ 부산문화회관서 오는 4월 5일까지
  • 강승희
  • 승인 2020.01.23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커뮤니케이션이 주최 주관하는 부산은행과 함께하는 ‘행복을 그리는 화가 에바 알머슨’ 전시가 부산문화회관에서 오는 4월 5일까지 진행된다고 밝혔다.

2018년 12월 예술의전당 한가람미술관에서 첫 선을 보인 에바 알머슨의 전시가 서울-천안-대구에 이어 투어 전시의 마지막 도시인 '부산'을 찾아왔다. 

본 전시에는 작가 특유의 유머와 사랑을 가득 머금은 유화, 판화, 드로잉, 대형 오브제 등 초기작부터 부산에서 최초로 공개하는 신작까지 무려 200여 점의 작품들을 감상할 수 있다. 

이번 전시는 우리에게 가장 익숙하고 편안한 공간인 ‘HOME(집)’을 주제로 꾸며진 전시장의 작품들을 통해 우리는 소소한 일상이 얼마나 아름답고, 사랑스럽고 즐거운 것인지를 깨닫게 한다.

또한 제주 해녀를 소재로 한 '해녀의 방'이 마련된다. ‘해녀의 방’은 우연한 기회에 제주 해녀를 만나 그 첫 만남에 그녀들에게 완전히 매료되어버린 애정이 가득 담긴 곳이다. 이번 전시를 위해 특별히 제작된 영상도 깊은 울림을 선사할 것이다.

방학을 맞아 전시장을 찾은 어린이를 위한 어린이 특별 도슨트가 1월 한 달간 진행된다. 별도의 신청 없이 매주 화-금요일 오전 10시부터 약 40분간 운영된다. 

보호자를 동반한 어린이는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으며 어린이의 눈높이에 맞춘 쉽고 재미있는 전문 도슨트의 설명으로 전시에 대한 관심과 이해를 높이고 작품과의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다. 참여 어린이 모두에게 학습지를 증정할 예정이다. 

또한 이번 전시의 공식 교육프로그램 ‘키즈아틀리에’ 수업을 진행한다. 키즈아틀리에는 아트 스토리텔링, 작품 감상, 전시 연계 표현활동, 올바른 관람 예절을 익히는 등 예술교육전문가와 함께하는 체험프로그램으로 ‘네이버예약’에서 사전 예약 시 참여할 수 있다. 

전시는 설 연휴, 대체공휴일 정상 운영되며 매주 월요일은 휴관이다. 운영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며 입장마감은 오후 5시다. 

관람료는 성인 1만5000원, 청소년 1만1000원, 어린이 9000원이다. 네이버 예매를 통해 1월 30일까지 15%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