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중앙신협과 (사)사회적기업연구원의 사회적금융과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신협 어부바 ‘The Social' 센터 개소
상태바
부산시중앙신협과 (사)사회적기업연구원의 사회적금융과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신협 어부바 ‘The Social' 센터 개소
  • 강승희
  • 승인 2019.12.17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사회적기업연구원(이사장 조영복)은 부산시중앙신협(이사장 양철성)과 함께 12월 17일 ‘신협 어부바‘The Social' 센터’를 개소하였다. 

부산지역 통합지원기관과 사회적금융 전문기관의 사회적경제 활성화 협업 모델로, 부산 남구 수영로 149(대연동) 소재의 1, 2층 규모에 올해는 5개 기업이 입주할 예정이다.

개소에 앞서 12월 12일 (사)사회적기업연구원과 부산시중앙신협은‘ 사회적금융과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협약의 첫 행보로 ‘신협 어부바 'The Social' 센터’ 개소를 통해 △사회적기업가 육성 및 창업 인큐베이팅을 위한 업무공간 지원 △사회적경제기업 및 소셜벤처의 창업공간 지원 △사회적기업 창업교육 및 경영컨설팅 제공 △사회적경제기업에 필요한 금융상품 개발 지원 등의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신협은 경제적 약자들이 어려움을 스스로 해결하고자 자발적으로 조직한 비영리 금융협동조합이기에 사회적경제기업 지원 확대는 신협 본연의 역할과도 맞닿아 있다. 신협은 사회적금융 활성화를 위해 사회적경제기업 전용 대출상품인‘상생협력대출금’을 통해 심사기준을 완화하고 금리를 낮춰 대출을 실행하고 있으며 올해는 10월 말 기준으로 협동조합과 사회적기업 등에 180억 원의 신규 대출을 실행했다. 

부산시중앙신협 양철성 이사장은 12일 협약식에서 “‘신협 어부바 'The Social' 센터’가 이 지역사회에서 부산시중앙신협과 사회적금융을 잇는 초석이 되어, 사회적경제기업의 어려움을 해결해 지역사회 자생력을 키우고 사회적 가치를 새롭게 창출할 수 있으리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사)사회적기업연구원은 부산권역 사회적경제 통합지원기관으로 지난 2011년부터 '사회적기업가 육성사업' 창업지원기관으로서의 역할을 지속적으로 수행해오고 있으며 △올해 11월까지 201개 기업 창업, 28개 재도전창업팀 육성 △122개 (예비)사회적기업 인·지정 △올해 48개 창업팀에 사업비(약 15억원)를 지원하고 있다.

(사)사회적기업연구원 조영복 이사장(부산대 교수)은 “신협은 설립 초기부터 사회·경제적 약자의 편에서 인간 중심의 철학을 실현해 왔으며, 최근 그 영역을 사회적경제로도 적극적으로 확대해 나가고 있다”며, “연구원은 부산시중앙신협과 함께 향후에도 부산지역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한 거점으로서 큰 역할을 할 것이라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사회적기업가 육성사업' 참가 문의는 (사)사회적기업연구원 창업지원센터(051-504-0275)로 하면 된다. 

한편, 사회적기업가 육성사업(고용노동부,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 주최)’은 지역의 다양한 문제를 해결하고자 하는 혁신적인 예비 창업자들에게 창업공간과 더불어 사업비, 경영역량 강화를 위한 교육 및 멘토링, 판로지원을 위한 네트워크 구축 기회 등을 제공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